News

  • 이일:공일 , 이십일세기 공일의 좌표를 찾아서

    공일스튜디오는 2003년 문을 열어 올해 4월, 15년을 채우게 됩니다. 이제껏 한 해, 한 해가 새로왔기에 쌓아가는 시간에 특별한 의미를 둔 적은 없었습니다만, 어느 덧 얼마되지 않은 경험이 정의한 틀에 익숙해지고 편해지려는 스스로를 깨워 움직여야 할 때인 것 같습니다. 0에서부터 1사이, 아무것도 없던 데서 처음 생기는 것 사이를 고민하는 것 그대로이지만, […]

    Read More...